시사정치

JTBC 뉴스룸, 양예원 이소연 성추행 폭로 보도…관계자 사실 부인 “신체를 만진 일도 없다”

발행일시 : 2018-05-18 03:05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JTBC 뉴스룸, 양예원 이소연 성추행 폭로 보도…관계자 사실 부인 “신체를 만진 일도 없다”

과거 한 스튜디오에서 사진을 촬영하면서 성추행을 당했다는 유명 유튜버 양예원씨와 이소연씨의 폭로에 해당 스튜디오 관계자들이 '사실 무근'이라고 주장해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양씨의 성추행 폭로에 관해 보도했다.

전날 양씨는 3년 전 아르바이트로 모델 일을 하러 갔다가 속옷만 입은 채 촬영을 강요당했다고 폭로했다.

이 과정에서 남성 20명이 자신을 둘러싸고 사진을 찍고, 성추행도 있었다고 말해 네티즌들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또 양씨 뿐만 아니라 배우 지망생인 이소윤씨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해당 스튜디오에서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해당 스튜디오 관계자는 JTBC 기자와의 통화에서 “모두 양씨와 계약 아래 이루어진 일이고, 강요한 사실도 신체를 만진 일도 없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현재 양씨와 이씨는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한 상태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