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팅

베리타스, ‘엔터프라이즈급 스냅샷’ 클라우드 데이터 보호

발행일시 : 2018-02-22 00:00

베리타스테크놀로지스(대표 조원영)가 MS 애저의 네이티브 스냅샷 기능을 이용하는 강력한 스냅샷 관리 및 조정 기술인 클라우드포인트 2.0(CloudPoint 2.0)을 발표했다.

클라우드포인트 2.0은 광범위한 데이터 보호 기능을 제공하며, 고객이 획기적인 방식으로 데이터를 복제, 검색, 분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MS 애저와의 원활한 통합을 지원하며 구축이 간편하고 확장이 쉽고 비용효율이 높고 멀티 클라우드 환경을 지원한다.

베리타스 클라우드포인트 2.0 대시보드 <베리타스 클라우드포인트 2.0 대시보드>

기업은 클라우드포인트 2.0의 간편한 셀프 서비스 대시보드에서 백업 및 복구 뿐 아니라 다양한 용도로 클라우드 기반 스냅샷 기술을 이용할 수 있다. 광범위한 카탈로그 생성 기능이 있어 세부적인 데이터 복구가 가능하며, 스냅샷 기술을 이용해 특정 정보를 찾아 수초 내로 하나의 파일로 복원할 수 있다. 기업은 동일한 클라우드 리전 간에 손쉽게 데이터를 복제(클라우드 내 복제)할 수 있어 재해복구의 수준을 높일 수 있다. 또한 일정한 간격에 따라 자동으로 스냅샷을 생성하도록 정책을 설정할 수 있다. 손쉽게 데이터를 검색하고 분류 태그를 지정할 수 있다.

신속하게 개인 식별 정보(PII)를 찾아 삭제할 수 있어 전 세계 기업들이 유럽 일반 개인정보 보호법(GDPR)과 같은 엄격한 컴플라이언스 요건을 준수한다. MS SQL 서버, 몽고DB(MongoDB), VM웨어, 오라클을 포함한 광범위한 워크로드 및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한다. 다양한 멀티 클라우드 환경을 지원해 고객이 하나의 직관적이고 중앙집중화된 대시보드에서 일관성 있는 데이터 보호 방식을 전사적으로 적용할 수 있다. 베리타스를 이용하는 기존 기업들은 베리타스 넷백업(Veritas NetBackup) 소프트웨어와 클라우드포인트를 통합해 데이터 센터의 넷백업 스냅샷 관리 기능을 애저로까지 확대 이용할 수 있다.

클라우드포인트 2.0은 베리타스 및 전 세계 베리타스 채널 파트너를 통해 연 단위 서브스크립션 방식의 일부 기능을 무료로 제공하는 프리미엄(Freemium) 모델 1종과 유료 모델 2종을 이용할 수 있다. 클라우드포인트 2.0은 베리타스 테크놀로지 에코시스템(Veritas Technology Ecosystem, VTE) 프로그램에 포함되어 있으며, 파트너사는 VTE 프로그램을 통해 클라우드포인트에 솔루션을 인증하고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고객을 유치할 수 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