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

의사 3만명 '거리로 거리로'…'문재인 케어' 전면 철회 주장

발행일시 : 2017-12-11 06:00
사진=대한의사협회 제공 <사진=대한의사협회 제공>

전국 각지에서 모인 의사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왔다. 이들은 '문재인 케어'의 전면 철회를 주장했다.

대한의사협회 국민건강수호 비상대책위원회는 지난 10일 오후 1시 서울시청 인근 대한문에서 총궐기대회를 열었다.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인 문재인 케어가 의료전문가 집단과 합의 없이 졸속으로 추진되고 있다며 이를 철회할 것을 요구했다.

비대위에 따르면 이날 이 자리에는 전국 각지에서 모인 의사들로 가득했다. 주최 측 추산 3만명(경찰 추산 7000명)이 대규모 도심집회를 열었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오는 일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이며 제주도에서도 의사들이 올라온 것으로 알려졌다.

의사들은 본격적으로 집회가 시작되기 1시간 전부터 깃발과 플래카드 등을 들고 시위에 나섰다. 또 집회 참석자들은 행사 후 오후 3시부터 방송차량 10여 대를 동원해 대한문에서 광화문을 거쳐 청와대 앞 효자치안센터까지 가두행진을 벌이기도 했다.
 
이들은 집회 내내 문재인 케어의 철회를 주장했다. '생색내기 의료정책 국민건강 뭉개진다' '무책임한 전면 급여 의료쇼핑 부추긴다' '비급여의 전면급여 건보재정 파탄난다' 등의 피켓이 등장했고 '문재인 케어 전면 철회'라는 구호가 이어졌다.
 
이필수 비대위 위원장은 "문재인 케어는 구체적인 건강보험 재정 확보 방안이 없는 '선심성 정책'에 불과하다. 올바른 의료전달체계를 확립하는 등 국민 건강을 위한 전문가집단과의 충분한 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황재용 기자 (hsoul38@nextdai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