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카카오·삼성전자, 'AI' 사업 위해 힘 모은다

발행일시 : 2017-09-14 14:49
카카오·삼성전자, 'AI' 사업 위해 힘 모은다

카카오와 삼성전자가 인공지능(AI) 분야에서 힘을 모으기로 결정했다.

카카오(대표 임지훈)와 삼성전자(대표 권오현)는 음성인식 시장 활성화와 상호 AI 기술 시너지 효과 창출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카카오 AI 플랫폼 'Kakao I(아이)'와 삼성전자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가 연동되며 카아오와 삼성전자는 향후 음성인식을 비롯한 AI 분야에서 협업하기로 했다. 특히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Kakao I와 빅스비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국내 AI업계의 생태계 활성화를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또 카카오는 Kakao I 이용자 접점을 확장하고 카카오톡 등 카카오 서비스를 국내 빅스비 이용자들에게 음성으로 제공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삼성전자는 빅스비 이용자들에게 Kakao I를 기반으로 하는 다양한 콘텐츠와 생활 편의 서비스를 제공해 보다 편리하고 풍부한 서비스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와 함께 양사는 협력 결과물을 올해 하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후 협력 분야를 가전, IoT, 웨어러블 등 댜양한 영역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삼성전자 이인종 개발1실장(무선사업부 부사장)은 "빅스비와 Kakao I 협력은 국내 AI와 음성 인식시장을 확대하고 많은 고객들에게 편리하고 보다 특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 임지훈 대표 역시 "이번 협력은 카카오 서비스가 가진 경쟁력과 함께 Kakao I 확장성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카카오의 인공지능 기술이 카카오 서비스 안에 머물지 않고 수많은 파트너들을 통해 확장해 전 국민의 일상에 자리하게 만들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황재용 기자 (hsoul38@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