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롯데그룹, 현장 의견 전달해 기업 정책에 반영할 ‘주니어보드’ 46명 위촉

발행일시 : 2017-08-01 00:00
지난 7월 31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롯데 기업문화위원회 주니어보드 위촉식에서 기업문화위원회 공동위장인 황각규 롯데 경영혁신실장(아랫줄 좌측에서 9번째), 이경묵 서울대 교수(아랫줄 좌측에서 8번째))이 주니어보드 46명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그룹 제공 <지난 7월 31일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롯데 기업문화위원회 주니어보드 위촉식에서 기업문화위원회 공동위장인 황각규 롯데 경영혁신실장(아랫줄 좌측에서 9번째), 이경묵 서울대 교수(아랫줄 좌측에서 8번째))이 주니어보드 46명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그룹 제공>

롯데그룹은 지난 7월 31일 오전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호텔에서 ‘기업문화위원회 주니어보드’ 위촉식을 열고 질적 성장에 기여하는 롯데만의 기업문화를 만들기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이날 행사엔 기업문화위원회 공동위원장인 황각규 롯데 경영혁신실장, 이경묵 서울대 교수를 비롯해 윤종민 롯데 경영혁신실 HR혁신팀장, 황용석 롯데 경영혁신실 기업문화파트장 등이 참석, 46개 계열사에서 주니어보드로 선발된 직원 46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위촉식을 마친 후 주니어보드는 워크숍을 통해 기업문화위원회 2기의 운영계획과 롯데의 새로운 비전을 공유하고 주니어보드 역할과 향후 활동방향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황각규 롯데 경영혁신실 실장은 주니어보드와 오찬을 함께하는 자리에서 임직원이 함께 만들어가는 기업문화의 중요성을 강조한 뒤 “주니어보드를 통해 소통한 현장의 의견이 정책에 우선 반영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기업문화위원회와 현장을 긴밀하게 연결해주는 사내 소통채널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 날 위촉된 주니어보드는 각 계열사 실무자급(대리·책임) 직원들이다. 앞으로 업무 현장과 기업문화위원회를 이어주는 가교 역할을 수행한다. 위원회 회의에 직접 참여해 현장에서 느낀 경험이나 동료들의 목소리를 내‧외부 위원들에게 생생하게 전달한다.

또 기업문화위원회를 통해 나온 실천과제와 정책을 다시 현장에 전파해 계열사 전 직원들이 변화를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한편 롯데그룹은 지난 4일 롯데 신동빈 회장 및 내‧외부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업문화위원회 2기’ 출범식을 진행했다. ‘창의·존중·상생’의 가치를 실현하고 질적 성장에 기여하는 기업문화를 구현하는데 목표를 두고 있는 기업문화위원회는 앞으로 정기적으로 모임을 갖고 기업문화와 관련한 다양한 정책과 과제를 심의한다.

선정된 정책과 과제는 전 계열사로 전파 및 시행되며 위원회는 현장에서 효과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피드백을 할 예정이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