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매운맛에 반하다’…프링글스, 역대 가장 매콤한 ‘프링글스 할라피뇨’ 선봬

발행일시 : 2017-07-12 00:00
감자칩 브랜드 ‘프링글스’는 멕시코를 대표하는 매운 고추 할라피뇨 맛을 그대로 살려 역대 프링글스 제품 중 가장 매콤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신제품 ‘프링글스 할라피뇨’를 출시했다. 사진=프링글스 제공 <감자칩 브랜드 ‘프링글스’는 멕시코를 대표하는 매운 고추 할라피뇨 맛을 그대로 살려 역대 프링글스 제품 중 가장 매콤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신제품 ‘프링글스 할라피뇨’를 출시했다. 사진=프링글스 제공>

감자칩도 매운맛에 빠져들었다.
 
글로벌 감자칩 브랜드 ‘프링글스’는 멕시코를 대표하는 매운 고추 할라피뇨 맛을 그대로 살려 역대 프링글스 제품 중 가장 매콤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신제품 ‘프링글스 할라피뇨’를 출시했다.

이 제품은 감자칩에 할라피뇨 맛을 담아 혀끝을 감도는 매운맛과 향긋한 향이 특징이다. 먹는 순간 알싸하게 매운맛이 입 안 가득 퍼지면서 입맛을 돋우고 마지막에는 특유의 개운한 맛까지 느낄 수 있어 중독성 있는 매콤함이 일품이라는 것이다.

제품 패키지에는 흩날리는 할라피뇨 사이로 멕시코 전통모자 솜브레로를 쓰고 전통악기 마라카스를 흔들면서 살사 춤을 추는 프링글스 감자칩의 모습을 재미있게 디자인했다.

할라피뇨는 느끼한 맛을 잡아줘 피자나 파스타, 타코 등을 먹을 때 빠지지 않고 식탁에 오르고 있을 뿐 아니라, 최근에는 햄버거·치킨·샌드위치 등 다양한 식품군에서 할라피뇨 맛을 출시하면서 새로운 매운맛 트렌드를 이끌고 있다. ‘프링글스 할라피뇨’는 매운맛을 사랑하는 한국인들에게 색다른 매콤한 맛을 선사할 예정이다.

임동환 프링글스 마케팅팀 차장은 “매운맛을 즐기는 국내 고객들의 취향에 맞춰 새롭게 선보인 ‘프링글스 할라피뇨’는 청양고추나 고추냉이와는 또 다른 할라피뇨만의 차별화된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