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볼보자동차·오토리브 자율주행차에 엔비디아 ‘드라이브 PX 플랫폼’ 적용

발행일시 : 2017-06-29 01:08

엔비디아(CEO 젠슨 황)가 볼보자동차(Volvo Cars) 및 오토리브(Autoliv)와 협력해 인공지능(AI) 자율주행차량을 위한 첨단 시스템 및 소프트웨어를 개발한다고 발표했다.

엔비디아, 볼보자동차, 오토리브는 차세대 자율주행차 기술 개발을 위해 볼보자동차와 오토리브가 동등한 지분으로 합작해 설립한 자동차 소프트웨어 개발 조인트 벤처인 제누이티(Zenuity)와 함께 협력할 예정이다. 엔비디아 드라이브 PX(NVIDIA DRIVE PX) 자동차 컴퓨팅 플랫폼 기반 생산 차량은 2021년에 판매될 계획이다.

2021년 상용화될 볼보자동차의 자체 개발 자율주행차 <2021년 상용화될 볼보자동차의 자체 개발 자율주행차>

젠슨 황(Jensen Huang) 엔비디아 설립자 겸 CEO는 “인공지능은 자율주행이라는 엄청난 고도의 과제를 해결하기 위한 필수적인 도구”라며, “엔비디아는 볼보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보다 안전한 운전 경험과 친환경적인 도시를 구현하고 도로에서의 교통혼잡을 줄일 수 있는 자동차를 만들어 가고 있다”고 말했다.

볼보자동차, 오토리브, 제누이티는 엔비디아의 인공지능 자동차 컴퓨팅 플랫폼을 자체 첨단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한 기반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엔비디아는 볼보, 오토리브, 제누이티와 함께 딥 러닝을 활용해 환경에서의 물체 인식, 잠재적인 위협 예측, 안전한 탐색을 위한 시스템을 개발할 예정이다.

엔비디아 드라이브 PX 시스템은 360도 전방위 실시간 상황 인식을 지원하며, 끊임없이 변화하는 상황에 맞춰 안전한 주행 경로를 계획하고 경로를 따라 정확하게 운전할 수 있도록 공개된 HD지도를 활용한다. 또한 이 시스템은 자동차 환경에 있어서 완전한 서라운드 뷰를 구현하기 위해 카메라 입력 연결 등 기타 기능도 수행할 수 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