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정지선 현대百 회장, K-패션으로 글로벌 공략…‘한섬’의 덱케, 이태리 등 5개국 편집숍과 주문 계약

발행일시 : 2017-06-08 16:25

오는 11일 런던에서 쇼룸 열어 2018년 S/S 리조트 컬렉션 진행…하반기 런던패션위크도 참여

(사진 오른쪽) 지난 2월 한 모델이 '2017년 가을·겨울 시즌 런던패션위크'에서 선보였던 덱케 가방 중 가장 관심을 많이 받은 '미니 크로스바디' 백을 들고 런웨이를 하고 있다.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사진 오른쪽) 지난 2월 한 모델이 '2017년 가을·겨울 시즌 런던패션위크'에서 선보였던 덱케 가방 중 가장 관심을 많이 받은 '미니 크로스바디' 백을 들고 런웨이를 하고 있다.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이 패션 사업의 글로벌화에 가속도를 내고 있다. 토종 K-패션을 앞세워 패션 본고장으로 불리는 이태리와 프랑스에까지 영역을 확대하고 나선 것이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패션전문기업인 한섬의 토종 잡화 브랜드 ‘덱케’는 최근 영국과 파리에서 진행한 쇼룸 운영 결과, 프랑스를 비롯해 이태리와 영국 등 유럽 3개국과 일본·대만 등 아시아 2개국 등 총 5개국 수입의류 전문 편집숍과 주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섬은 앞서 본격적인 글로벌 진출을 위해 국내 토종 잡화 브랜드로는 최초로, 지난 2월 ‘세계 4대 패션쇼’ 중 하나인 런던패션위크에 진출했다. 이어 영국과 프랑스에서 ‘덱케 쇼룸’을 마련해, 유럽·미국·아시아 등 패션 및 유통업체 관계자를 대상으로 ‘글로벌 세일즈’에 나섰다.
 
한섬 관계자는 “약 800여 명의 패션업계 관계자들이 현장에서 쇼를 보고, 현지 언론에도 다수 소개가 되는 등 ‘K패션’에 대한 관심이 높다는 걸 확인했다”며 “예상하지 못했던 이태리·일본·대만 바이어들에게 주문을 받고, 현재도 유럽 백화점 바이어한테 제품에 관한 문의를 받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덱케는 첫 패션쇼 진행 이후 예상했던 것보다 좋은 성적표를 받은 것에 고무됐다. 내친김에 오는 11일부터(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2018 봄/여름(S/S) 리조트 컬렉션을 준비해 쇼룸을 추가로 운영할 예정이다. 리조트 컬렉션은 봄/여름 시즌과 가을/겨울 시즌 사이의 진행되는 소규모 컬렉션으로 다음 시즌에 선보일 제품들을 미리 선보이는 것을 말한다.

리조트 컬렉션에 선보일 아이템 수는 총 6 종류로 준비했다. 아이리쉬 출신의 인테리어 디자이너 및 건축가인 ‘아일린 그레이’가 지은 프랑스 소재 섬머 하우스에 영감을 받아 지난 런던패션위크 기간 동안 가장 큰 호응을 얻은 ‘미러 크로스바디’ 가방을 캔버스 소재로 재해석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덱케는 오는 9월 열리는 런던패션위크 2018 S/S에도 참여하기로 결정했다. 이번에도 세계 유명 패션잡지와 영국 유력지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는 한국 출신 최유돈 디자이너와 함께 ‘덱케X유돈초이’ 쇼를 진행키로 했다.

또 한섬은 프랑스 파리에도 쇼룸을 운영해 현지 패션업계 관계자들과의 접점을 넓혀 나갈 예정이다. 국내에서도 한섬의 다른 브랜드와 달리 공항, 시내 면세점 유통망을 확대해 외국인 관광객 대상으로도 덱케 상품을 적극 알려가겠다는 계획이다.

한섬 관계자는 “유럽은 국내와 달리 편집숍 등 가두점 형태의 매장이 패션 유통에 있어 중요한 채널이기 때문에 일차적으로는 유명 편집숍(로드숍) 입점을 목표로 하고 향후 백화점과 온라인몰 등 채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며 “톰그레이하운드 파리를 통해 현지 트렌드와 스타일을 파악해, 이를 반영한 상품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