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엔비디아 MAX-Q, 얇고 소음은 줄고 성능은 향상된 게이밍 노트북이 온다

발행일시 : 2017-05-31 00:21

엔비디아(CEO 젠슨 황)가 5월 30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컴퓨텍스(Computex)’에서 두께는 얇아지고 소리는 줄고 속도는 더 빨라진 게이밍 노트북 디자인 Max-Q를 발표했다.

Max-Q는 미 항공우주국(NASA)에서 대기권 비행 시 로켓의 공기 역학적 압박이 최대로 가해지는 부분으로 로켓의 디자인은 Max-Q를 중심으로 정밀하게 설계된다. 엔비디아는 이를 게이밍 노트북 디자인에 적용해 두께는 3배 얇고 성능은 3배 더 강력하게 만들어 두께는 최소 18mm로 맥북 에어(MacBook Air)만큼 얇으면서 게이밍 성능은 기존에 비해 최대 70% 가량 향상됐다.

게이밍 노트북을 위한 디자인 MAX-Q <게이밍 노트북을 위한 디자인 MAX-Q>

게이밍 GPU 아키텍처는 엔비디아 파스칼(NVIDIA Pascal)로 Max-Q를 중심으로 랩탑, GPU, 드라이버, 발열 및 전기 부품 등 디자인의 모든 요소를 정밀하게 설계해 효율을 높였다.

엔비디아 파스칼 GPU 아키텍처 기반의 지포스 GTX 1080(GeForce GTX 1080)은 FinFET 16nm 프로세스와 GDDR5X 메모리를 사용하고 있다. Max-Q는 새로운 GPU 운영 방식에 저전압 최적화 클럭 커브로 전력 사용은 줄이면서 게이밍 성능은 높였다. 또한 첨단 발열 및 전기 디자인이 설계에 적용돼 높은 수준의 레귤레이터 효율성을 높여 얇고 고성능이며, 소음을 줄였다.

Max-Q 디자인 노트북은 최신 게이밍 기술, 게임 레디(Game Ready) 드라이버, 엔비디아 지싱크™(NVIDIA G-SYNC™) 디스플레이 기술, VR, 4K 게이밍 등의 모든 지포스 게이밍 플랫폼을 지원한다. 또한 게이머들이 곧바로 최적의 설정으로 플레이를 즐길 수 있도록 자동 게임 프로파일을 제공해 언제나 최적의 게임 경험을 보장하는 소프트웨어 플랫폼 엔비디아 지포스 익스피리언스(NVIDIA GeForce Experience)를 바로 활용할 수 있다.

노트북의 소음을 줄여주는 저소음 엔비디아 위스퍼코드 기술은 게임의 프레임 레이트(frame rate)를 지능적으로 유지하면서 동시에 최적의 전원 효율성을 위해 그래픽 설정을 구성할 수 있다. 이는 게이밍 노트북의 전반적인 음향 수준을 낮춘다. 사용자가 완전히 조절할 수 있으며 모든 파스칼 GPU 기반 랩탑에 적용되는 위스퍼모드는 지포스 익스피리언스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지포스 GTX 1080, 1070 및 1060을 탑재한 Max-Q 디자인 게이밍 노트북은 6월 27일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