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전자

구글광고, don't be evil 역행? 한국서 '애드센스 포 도메인'

발행일시 : 2009-02-23 17:30

구글 애드센스

Google AdSense for Domains (도메인 파크) http://www.google.com/domainpark/

이런 애드센스가 있습니다. 사실 일반인들은 잘 모릅니다. 이런 류의 광고 모델은 아는 사람들의 바닥에선 워낙 다양한데요, 파킹 도메인(사이트를 개설하지 않고 휴면 상태의 도메인)에 광고를 얹어 수익을 발생시키는 방식입니다. 애드센스의 경우 그 동안 대형 도메인 업자들에게만 개방했었는데요. 구글이 애드센스 포 도메인 이라는 정식 명칭으로 일반 개인들에게 오픈한 것입니다.

애드센스 포 도메인 관련 블로그 포스팅

http://logfile.tistory.com/396

http://www.choboweb.com/665

애드센스 포 도메인이 일반에 확대 제공된다는 것은 이미 12월달에 미국 공식 블로그에 소개된 바 있습니다.

http://adsense.blogspot.com/2008/12/extending-adsense-for-domains-to-all.html

18일 한국 애드센스 블로그에도 정식 서비스 제공을 알리는 포스팅이 올라 왔습니다.

http://adsense-ko.blogspot.com/2009/02/blog-post_18.html

구글광고, don't be evil 역행? 한국서 '애드센스 포 도메인'

"오늘로써 게시자님들의 도메인에서 수익을 창출할 수 있게 해주는 도메인용 애드센스를 출시한 것을 알려드립니다. 도메인용 애드센스는 아직 개발이 되지 않은 도메인에서 광고를 보여주고 수익을 올릴 수 있게 해주는 제품입니다."

또한 애드센스 게시자의 메뉴 중에 애드센스 포 도메인 메뉴가 추가됐습니다. 영어로 된 약관에 동의하면 사용 가능합니다.

사실 도메인 파크(Domain Park) 광고는 업계에서 말이 많은 모델 중 하나입니다. 타이포스쿼팅, 도메인스쿼팅을 주로 하는 분들이 수익 모델로 삼고 있습니다. 다만,특정 브랜드를 직접 침해한 스쿼팅을 제외하고는 법적으로 문제가 있는 건 아니기 때문에 지금까지 운영이 되는 겁니다. (예를 들어 naver 도메인 주변에 포진되어 있는 오타 도메인을 생각해 보시길) 제대로 타겟팅된 광고 트래픽이라고는 볼 수 없겠죠. 그럼에도 `Don`t be evil`을 외치는 구글이 이것을 확대하는 이유는 `수익 극대화` 때문이겠죠? 그 만큼 요즘 구글이 어렵다는 것을 반증하는 겁니다.

일일이 설명은 안 드려서 그렇지만 구글의 광고 정책 변화도 주목할 만 합니다. 지난해 중순부터 허용치 않던 맥주광고, Hard liquor 류의 술광고 등을 잇달아 허용 http://adwords.blogspot.com/2008/12/update-to-adwords-alcohol-policy.html 하기 시작했으며, 일부 국가에서는 도박 광고도 내보내고 있습니다. 국내에선 애드센스임을 표시하지 않는 플래시 배너 광고를 잇달아 노출 http://www.itviewpoint.com/103910 하기도 했습니다.

광고 영역도 다양해져서 한국을 포함해 전역에서 `이미지 검색`에 광고를 붙이고 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구글 파이낸스, 구글 뉴스, 구글 지도 등에도 광고가 삽입됐습니다. 구글 알고보면 `광고` 정말 많이 노출하고 있습니다. CPC가 아니라 CPM으로 완전 전환해도 경쟁력이 있을 정도입니다. 실제로 "애드워즈를 집행해 보면 CPM이 차라리 더 나을 수 있다"는 얘길 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이야기가 삼천포로 약간 빠졌네요.도메인 파킹해 두신 것, 또는 가치있는 도메인이 있는 분들은 해 보셔도 될 것 같네요. 손쉽게 돈을 벌 수 있는 방법 중 하나입니다.

구글광고, don't be evil 역행? 한국서 '애드센스 포 도메인'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